Benefits of Military Service for Male Korean Students / 한국인남학생들에게 주어지는 병역의 혜택

“한국인 시민권 자야? 그럼 군대가야겠네? 불쌍하다.”한국인 남학생이라면 한번쯤은 병역 의무에 대한 다른 이들의 동정을 받아본 적이 있을 것이다. (모든 만 18세 이상의 한국인 남성은 2년 간 군에서 복무를 해야 하는 병역의 의무가 있고,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곤 모두 30세가 되기 전 복무를 마쳐야만 한다.) 나 또한 비슷한 상황을 여러 번 겪어봤고 이젠 그들의 동정에 고맙다는 한마디와 함께 다른 주제로 대화를 이끈다. 사람들이 복무에 따르는 혜택을 모른다는 것이 문제의 핵심이라는 걸 알았지만 매번 그 혜택들을 대화마다 나열하기엔 내가 너무 게을렀다. 그렇지만 난 군 복무가 동정 받아 마땅한 일이 아니라 언제나 생각해왔고 이번 기회를 이용해 한국 남성에게 주어지는 군복무의 실질적, 도덕적 혜택에 대해 써보기로 했다.

군 복무기간 동안 대학생들은 전공분야에 관련된 일을 군대에서도 계속해 실질적인 경험을 쌓을 수 있으며, 군 제대 후 사회에서 긴요하게 쓰일 수 있는 귀중한 인맥을 형성할 수 있게 된다. 흔히 생각하는 것과는 달리 모든 남성이 군에 입대 한다고 해서 보병이 되어 뛰고 싸우는 법과 총 쏘는 법을 배우는 것이 아니다. 의대생들은 의무장교가 될 수 있고, 공대생들은 공병대대에 입대할 수 있고, 경영학과 학생들은 행정병으로 복무할 수 있으며, 나 같은 외국대학생은 통역장교나 통역병으로 지원할 수 있다. 그러니 자신의 적성에 잘 맞는 군부대나 군내의 기관을 잘 찾아 지원한다면 복무 기간 동안 충분히 제대 후 사회생활에 도움이 될 만한 좋은 경험을 쌓을 수 있다.

두 번째 실직적 혜택은 인맥이다. 군대 만큼 인맥을 쌓기 좋은 장소가 없는 이유는 같은 분대, 소대, 중대 내에서 동병상련을 통해서만 얻어지는 군인들만의 전우애 때문이라 할 수 있다. 군대 인맥은 한국사회에서 비교적 큰 영향력을 가지고 있고, 이 때문에 한국사회로 입문하려는 재외국민이나 동포들이 군대로 자원 입대하는 경우가 드물지 않게 있다.

군 복무의 도덕적 혜택은 바로 나라를 위해 일할 수 있는 특권이 주어진다는 점에 있다. 물론 이에 반대하는 이들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한국인 남성들 모두 군 복무를 통해 전 사회에 기여한다는 점에는 반론의 여지가 없다. 물론 우리의 길지 않은 20대의 2년을 국가에 바쳐야 한다는 사실과 군 복무에 따를 수 있는 생명의 위협을 생각해본다면 요구되는 희생이 결코 작다고 할 수 없다. 하지만 국가기여에서 올 명예와 자부심을 고려하면 그 만큼 가치 있는 일이라는 결론에 도달할 수 있을 것이다. 그 정도면 한번 살다가는 인생 훨씬 더 값지고 의미 있어지지 않을까?

군 복무기간 동안 얻어지는 경험은 다른 어느 곳과 같이 개개인에게 달려있다. 나 스스로가 군 복무기간만을 학수고대하는 군 매니아는 아니지만 새로운 경험을 얻을 수 있을 거라는 기대는 하고 있다. 이미 제대를 한 이들과 이야기해볼 기회가 생긴다면 십중팔구 그들에게 큰 영향을 남긴 흥미로운 경험에 대해 들어볼 수 있을 것이다. 이제부터 한국인 남학생을 만나 자연스레 그의 군복무에 대해 동정 하려 할 찰나엔 그들에겐 남들이 만끽할 수 없는 특혜가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달라.

-유현석

“You are a Korean citizen? So you have to serve in the mili- tary, huh? I am sorry, man.”

It is not uncommon for male Korean students to be sym- pathized by others regarding their mandatory military service. (For those who are not familiar with the mandatory military service in South Korea, all men age of 18 or older have the obligation to serve in the military for two years, and with the exception of special cases, everyone must fin- ish their service before reaching the age of 30.) I have faced a similar situation from different people, and now I usually show my appreciation for their sympathy and move on to the next topic. However, deep inside, I have always known that military service is not something to be sympathized for; those people simply did not know the benefits, and I had been too lazy to list them out for every conversation. Thus, I decided to take this chance to describe practical and moral benefits of mandatory military service for us male Koreans.

During the military service, one can practice what one has studied in college, and one can make priceless social con- nections that will last long after their time of service. Con- trary to popular belief, not all men join the infantry and just run, fight, and shoot; medical students from medical schools can become medical officers, engineering students can join the engineering corps, business students can join the administrative body of the military, and international students like me can apply to become translating officers. Thus, if one knows the right place to apply for, one can always practice one’s profession and education from college during one’s service time.

Regarding the second practical benefit, the military is one of the best places to develop connections. That is to say, soldiers in a same squad, platoon, or even company can build comradeship that can only be achieved from enduring similar pain and challenge together. Connections formed during the military service have become so pervasive and powerful in Korean society that male foreigners who wish to work among Koreans tend to volunteer for the military service to form connections.

Moral benefit of serving in the military is the privilege of serving the country. Some may disagree with the notion
of privilege, but it is undeniable that South Korean males ultimately benefit the entire society through their service and sacrifice. Indeed, the sacrifice required for the service appears not too small given the potential life threat and two years of our 20s. However, if one considers the invaluable honor and pride that can be achieved through the service for the country, it would not be too hard to conclude that military service is worth the sacrifice we make. Wouldn’t one’s life become much more meaningful with those values attained?

13

학생을 만나 자연스레 그의 군복무에 대해 동정 하려 할 찰 나엔 그들에겐 남들이 만끽할 수 없는 특혜가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달라.

Military service is undoubtedly an experience that depends on what one makes of it. I will have to admit that I am not one of those military enthusiasts who cannot wait to serve, but I am looking forward to a different experience. If you talk to someone who has already done his service, you will most likely be able to listen to an interesting experience that probably had a strong influence on him. Next time you meet a male Korean student and if you are about to casu- ally sympathize with his mandatory military service, just remember the benefits he will have that not a lot of people get to enjoy.

– Hyeon-Seok (Tom) Yu


 

2 thoughts on “Benefits of Military Service for Male Korean Students / 한국인남학생들에게 주어지는 병역의 혜택”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